비에스컴퍼니와 전속 계약 체결

'만능 엔터테이너' 서인국, 이시언·배유람·고준 등 연기파 배우들과 한솥밥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8.09 09:07:43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가수 겸 배우 서인국이 비에스컴퍼니와 한 식구가 됐다.

7일 비에스컴퍼니 측은 "서인국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따라서 서인국은 한채영, 이시언, 허가윤, 배유람, 고준, 김서경, 김성철 등 다채로운 매력을 자랑하는 배우들과 한솥밥을 먹게 된다.

M-net '슈퍼스타K1'의 최초 우승자로 대중의 이목을 끌었던 서인국은 2009년 타이틀곡 '부른다'로 화려하게 데뷔했다. 이후 '달려와', '사랑해U', '애기야' 등 다양한 히트곡을 발표하며 가수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간 그는 2012년 KBS드라마 '사랑비'에 출연하며 연기 분야로까지 활동 영역을 넓혔다.

이후 '응답하라 1997'의 남자 주인공 '윤윤제' 역으로 캐스팅 되면서 '양수 겸장' 배우로 입지를 굳힌 서인국은 지난해 방영된 드라마 '쇼핑왕 루이'에선 타이틀 롤로 맹활약, 시청률 역주행 신화를 써내려가기도 했다.

서인국은 "새로운 소속사와 함께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 앞으로 다양한 활동으로 인사드릴 테니 많이 기대해달라"며 새로운 행보를 앞둔 소감을 밝혔다.

[사진 제공 = 비에스컴퍼니]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